CJ올리브네트웍스, 가정의 달 맞이 핸즈온 봉사활동 나서

2022.05.02 보도자료


▲ 임직원들이 핸즈온 봉사로 만든 테디베어 키링과 멸종위기동물 메모리카드,수세미 카네이션

- 어린이, 청소년, 노인 등 어린이 및 어버이날 선물 위한 핸즈온 봉사활동 전개
- 업사이클링 테디베어 키링, 멸종동물 인지교육 카드, 카네이션 수세미 등 약 500개 물품 결연 사회복지지관 6곳에 전달 예정

[CJ올리브네트웍스=2022년 5월 2일(월)] CJ올리브네트웍스(대표이사 차인혁)가 가정의 달을 맞아 어린이 및 어르신을 위한 선물을 만들고 이를 기부하는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2일 밝혔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지난해부터 대면 봉사가 제한되는 상황에서도 시간과 장소에 제약을 받지 않는 언택트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운영하며 지역사회에 사랑을 전하고 있다.

이번에 진행한 봉사활동은 어린이, 청소년, 장애인, 어르신 등 취약계층을 위한 총 500여개의 물품을 임직원들이 직접 제작하고 이를 기부하는 형식인 핸즈온 프로그램이다, 

특히 임직원들이 재택근무 환경에서도 쉽게 참여할 수 있고, 가족이 함께 참여 할 수 있도록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해 봉사의 기쁨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각각의 핸즈온 키트가 사회적, 환경적 가치를 담고 있어 더 의미가 있다. 

먼저 ‘업사이클링 테디베어 키링’은 공장이나 기업에서 버려지는 업사이클링 원단을 통해 테디베어 모양의 인형을 만드는 봉사 활동으로 완성된 키링은 어린이 및 청소년들에게 전달된다. 

‘멸종위기동물 메모리카드 컬러링’은 발달 장애인 작가가 그린 멸종위기동물 그림과 정보가 담긴 메모리카드 44장을 컬러링하며 멸종 위기에 처한 동물들을 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멸종위기동물 메모리카드는 엔젤스헤이븐의 장애인기관에 기부돼 재활치료가 필요한 장애 아이들과 저소득층 아이들의 인지 교육에 활용된다.

‘카네이션 수세미’는 혼자 사시는 어르신들이 실용적으로 사용할 수 있으면서도 공경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준비했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카네이션 수세미와 함께 발달장애인 일자리 창출 기업인 동구밭의 설거지 비누도 함께 선물해 감사의 의미를 더할 계획이다. 

이렇게 완성된 물품들은 어린이날, 어버이날 선물로 엔젤스헤이븐, 혜심원, 인천보육원, 여명학교 등 CJ올리브네트웍스의 결연 사회복지기관 6곳에 전달될 예정이다.

한편, CJ올리브네트웍스는 시각장애인용 과학기술 도서 제작, 모바일 앱을 이용한 쓰레기 줍기, 어르신 스마트폰 사용 교육, 라이브커머스 홍보 서포터즈 등 IT와 관련된 봉사 뿐 아니라 다양한 프로그램을 전개하며 지난해 약 총 8,000시간을 지역 사회에 기부했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