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올리브네트웍스, tbs교통방송 신청사 이전 구축 완료

2017.01.16 보도자료


(사진) tbs교통방송 신청사

 

CJ올리브네트웍스㈜(공동대표 이경배, 허민호)는 지난해 수주한 “tbs교통방송 방송장비 구매 및 이전설치 사업을 성공적으로 완료하였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해 4월 착수 후 약 7개월 만에 구축 완료한 “tbs교통방송 방송장비 구매 및 이전설치 사업tbs교통방송의 신청사 이전에 따라, 상암동 에스플렉스(S-PLEX) 센터 내에 TV IPTV 라디오 교통전산/통신 관련 기존 시스템을 이전 확장 구축하고 고도화하는 사업이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tbsTV의 제작 송출 시스템을 신설 이전 구축하고 IPTV 솔루션 고도화 및 노후장비 교체, 성능 개선을 통해 TV콘텐츠의 질적, 양적 성장의 초석을 마련하였다. 라디오 부문은 tbsFM, eFM 채널의 효율적이고 안정적인 제작송출을 위해 디지털 라디오 시스템을 개선하였고,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 리뉴얼로 사용자 접근성을 향상시켜 라디오 청취율 향상에 기여하였다.

 

또한 통합 보도 정보 시스템을 개발하여 뉴스, 교양 프로그램의 제작 워크플로우를 개선하고 및 네트워크 송출 시스템(Network Production System,NPS)을 고도화하여 시스템간 유기적인 연계가 가능하도록 했다.

이 외에도 콘텐츠 다중 배포 플랫폼 도입을 통해 다양한 매체에 tbs의 방송 콘텐츠를 서비스 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했다.

 

금번 사업으로 CJ올리브네트웍스는 방송 미디어 분야의 선진 시스템 구축 기술과 운영 노하우를 보유하고, 빠르게 변화하는 방송산업에 선제적 대응이 가능한 차별화된 IT 구축 서비스 경쟁력을 갖추었음을 입증했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tbs 교통방송 방송장비 구매 및 이전설치 사업의 성공사례를 바탕으로 방송미디어 산업의 대형 프로젝트 수주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